티스토리 뷰

The-Weeknd-e1515441925119-824x620.jpg


최근 H&M 공개한 어린이 의류 라인 광고에서 인종 차별적인 사진이 발견돼 많은 이들의 비난을 사고 있습니다. 문제가 사진이 아래의 사진인데요. 흑인 소년이 ‘COOLEST MONKEY IN THE JUNGLE’이라고 프린팅된 후드티를 입고 있는 사진이 문제의 사진입니다. 사진이 공개된 트위터, 인스타그램 많은 소셜 네트워크에서 공유되며, H&M 인종 차별적 의도가 공분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The Weeknds H&M XO 콜라보레이션을 선보였고 작년 시즌에도 함께하는 H&M 앰버서더로 활동하고 있었는데요. 이번 사건을 알게 그는 H&M 더이상 협업하지 않겠다고 말했습니다.


The Weeknd 트위터


스크린샷 2018-01-10 23.13.46.png


오늘아침에일어나서사진을보고충격을받았고정말부끄러웠어.이를보고크게마음이상했고불쾌감이들었기때문에이제부터@hm더이상함께일할일은없을거야.


H&M 측에서 그에게 사과의 말을 전했으나 그의 마음을 돌려놓지 못한 것으로 보입니다. H&M 대변인 Anna Eriksson 따르면, 문제가 사진은 모든 H&M 채널에서 삭제되었으며 불쾌감을 느낀 모든 이들이게 사과한다고 말했습니다.


다른 인종이 봐도 눈살을 찌푸리게 만드는 사진입니다. 게다가 해당 후드탑에만 흑인 소년 모델을 사용한 것으로 알려지며 특히 흑인을 포함한 유색인종은 노골적인 불쾌감을 넘어 모욕감까지 표출하고 있는데요. 유명 인사들도 SNS 통해 불쾌감을 나타냈습니다. 네티즌들은 문제의 문구를 바꿔 긍정적인 이미지로 바꾸기도 하였습니다. 다른 이들은 H&M 불매 운동을 벌이기도 하였습니다.


Diddy 트위터


스크린샷 2018-01-10 23.13.18.png


예의와존중을갖추라고!!우리인종을우리에게신이주신고귀함과영광을보도록!!외의다른 모습모두무례한거야.


스크린샷 2018-01-10 23.18.28.png



[COMMENT]강채련|Ship shake it[/COMMENT]

[COMMENT]더글라스|막짤 sHaMe 센스 좆된다 ㄷㄷ[/COMMENT]

[COMMENT]Nani|[/COMMENT]

[COMMENT]멜리나|spa브랜드 수준 ㅉㅉ[/COMMENT]

[COMMENT]어둠의 여신|와 막짤 sHaMe 개간지다[/COMMENT]

[COMMENT]Cyma|그 외 디자이너는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fxxx h&m을 말했죠 이런 일 다시 나지 않는게 중요하겠죠[/COMMENT]

[COMMENT]김유리|욕을 사서 먹네[/COMMENT]

[COMMENT]Louise|이거 하루종일 이슈였음.;; 잘못하긴 했죠. 시대가 어느시대인데 저딴식으로 인종차별을..ㄷㄷ[/COMMENT]

[COMMENT]진솔|진짜 무슨 생각으로 만든건지 궁금하네[/COMMENT]

[COMMENT]녹색 보석|광고라는 게 저렇게 나가기까지 한 사람이 뚝딱 다 해내는 게 아닐 텐데 저걸 못 걸러냈단 말인가... 결국 사업주가 저런 생각을 아무렇지 않게 하고 있었다는 뜻이네[/COMMENT]

[OGTITLE]HM의 인종 차별적 사진 본 The Weeknd 파트너십 중단하다[/OGTITLE]

댓글